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소설가 현기영과 함께 걷는 4·3길

시사IN 편집국 webmaster@sisain.co.kr 2018년 02월 08일 목요일 제543호
댓글 0

“학살보다 더 무서운 건 4·3을 잊는 것이다.” 제주 4·3 사건의 진실을 처음으로 세상에 알린 소설가 현기영은 이렇게 말합니다.
그가 제주 북촌리 학살을 배경으로 한 소설 <순이 삼촌>을 세상에 발표한 것이 1978년. 그로부터 40년 세월이 흘렀습니다. 제주는 지금 어떤 모습으로 4·3 70주년을 맞이하고 있을까요?

올봄, 소설가 현기영과 함께 평화의 올레길을 걸으며 4·3의 궤적을 밟아볼까 합니다. 진정한 평화는 역사를 망각하지 않으려는 노력 속에서만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일시: 2018년 3월24일(토)~25일(일)

▶프로그램
  첫째 날(3월24일): 제주올레길에서 만나는 4·3
  10:30    제주공항 집결 및 이동(항공편은 각자)
    도두봉 학살터 등 걷기
  13:00~17:00    소설가 현기영과 함께 북촌리 4·3길 걷기(제주올레 19코스)
  19:00~20:30    제주올레 여행자센터 체크인 후 영화 <지슬> 감상
  둘째 날(3월25일): 영화 <지슬> 촬영지에서 만나는 4·3
  9:00~12:00    제주 4·3 평화공원 답사
  13:30~16:00    용눈이오름, 다랑쉬굴
    선흘리 동백동산(곶자왈과 도틀굴) 걷기
  17:00    제주공항 해산(항공편은 각자)

▶참가비:24만원(<시사IN> 정기·후원 독자는 10% 할인, 21만6000원)
   *항공편 비용은 포함돼 있지 않습니다(각자 제주공항으로 이동해주셔야 합니다).
   *숙소는 올레스테이(또는 동급 숙소) 다인실 기준입니다.
    1인실·2인실은 추가 비용이 있습니다.
▶참가 인원:35명(선착순) *인원·일정 등은 현지 사정에 따라 변동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안내는 <시사IN> 홈페이지(www.sisain.co.kr)를 참조하십시오.
   (문의 02-3700-3284, event@sisain.kr)

<저작권자 ⓒ 시사IN (http://www.sisa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