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살충제 달걀 부른 3단 밀집 사육

신선영 기자 ssy@sisain.co.kr 2017년 08월 22일 화요일 제519호
댓글 0

8월16일, 살충제 달걀이 처음 확인된 경기도 남양주 ‘마리농장’ 안으로 들어서자 비명과도 같은 닭 울음소리가 쏟아졌다. 가로·세로 각 50㎝, 3단 형태의 복도식 닭장(케이지) 안에 산란계 5만 마리가 가득 들어차 있었다. 그곳에서 닭들은 기계처럼 달걀을 생산했다. ‘공장식 밀집 사육’이 계속되는 한, 살충제 달걀 사태는 끝나지 않을지도 모른다.


ⓒ시사IN 신선영

<저작권자 ⓒ 시사IN (http://www.sisa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