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사진이 저작권을 가지나
  • 김성민 (경주대학교 교수)
  • 호수 655
  • 승인 2020.03.27 00: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폴레옹 새로니가 촬영한 오스카 와일드의 18번째 사진.

누구나 사진을 찍는 시대다. 누구나 사진예술가라고 자처하는 시대다. 하지만 모든 사진이 예술로 대우받을 수 있는가 하는 문제에 부딪히면 쉽게 대답하기 어렵다. 특정 사진이 예술로서 가치를 인정받느냐의 문제를 예술 차원에서 생각할 수도 있지만, 저작권이 어떤 사진을 보호하느냐 하는 차원에서도 고려할 수 있다는 점은 무척 흥미롭다.

새로운 경제의 서막
최신호 기사는 종이책 정기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모바일, PC 이북 구매자는 보실 수 없습니다.

정기독자는 로그인을 해주시고 인증 절차를 거치면 최신호 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가 아닌 분은 이번 기회에 <시사IN> 을 구독, 후원을 해 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Magazine
최신호 보기 호수별 보기

탐사보도의
후원자가 되어주세요

시사IN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