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에겐 탄핵이 유리할 수 있다”
  • 남문희 기자
  • 호수 630
  • 승인 2019.10.07 11: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년간 재미 한인의 정치참여 운동을 이끈 김동석씨를 만났다. 그는 민주당이 트럼프를 공격할수록 트럼프 지지자들이 더 결집한다고 말했다. 민주당의 대북 태도도 크게 달라졌다고 말했다.

ⓒ시사IN 이명익김동석 미주한인유권자연대 대표는 “현재 청와대와 백악관의 좋은 관계가 기회가 될 수 있다”라고 말했다.

북한과 미국이 밀고 당기기 끝에 어렵게 협상 테이블에 마주 앉기로 했다. 하지만 워싱턴 상황이 심상치 않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우크라이나 스캔들’이 눈덩이처럼 커지고 있다. 급기야 대통령 탄핵에 소극적이던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9월24일 탄핵 조사 개시를 선언했다.

로봇  이미 시작된 미래
최신호 기사는 종이책 정기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모바일, PC 이북 구매자는 보실 수 없습니다.

정기독자는 로그인을 해주시고 인증 절차를 거치면 최신호 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가 아닌 분은 이번 기회에 <시사IN> 을 구독, 후원을 해 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Magazine
최신호 보기 호수별 보기

탐사보도의
후원자가 되어주세요

시사IN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