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토류 자석 능가할 새로운 자석이 온다
  • 이진오 (<밥벌이의 미래> 저자)
  • 호수 626
  • 승인 2019.09.09 12: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조원 규모의 자석 산업 최첨단에 희토류로 만든 네오디뮴 자석이 있다. 관련 연구가 이루어지고 있는 복합계 영구자석이 네오디뮴보다 나은 성능을 보일 가능성이 있다.

ⓒXinhua시진핑 중국 주석이 5월20일 간저우 시에 있는 희토류 산업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2010년 세계 사람들이 희토류 원소의 전략적 가치를 깨닫게 된 사건이 있었다. 중국이 일본에 희토류 수출금지 조치를 내린 것이다. 중국과 일본 사이에 센카쿠 열도를 둘러싼 갈등이 심해지던 와중에 내린 조치였다. 세계 희토류의 90%를 공급하던 중국의 결정에 일본은 크게 당황했다. 이 사건은 자원과 소재가 무기가 될 수 있음을 모두에게 각인시켰다.  

조국과 진보 갈림길에 서다
최신호 기사는 정기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는 로그인을 해주시고 인증 절차를 거치면 최신호 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정기독자가 아닌 분은 이번 기회에 <시사IN> 을 구독, 후원을 해 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Magazine
최신호 보기 호수별 보기

탐사보도의
후원자가 되어주세요

시사IN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