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주의 그래픽 뉴스
  • 최예린 기자
  • 호수 613
  • 승인 2019.06.10 11: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62 : 저소득 가구와 일반 가구 중학생의 희망 직업 선호도에서 ‘보건·사회복지·종교 관련직’이 가장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중학생 391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저소득 가구 학생 16.87%, 일반 가구 학생 9.25%가 보건·사회복지·종교 관련직을 희망하며 7.62%포인트 차이를 보였다. 이어 차이가 큰 직군은 조리·음식서비스직, 법률·행정전문직 등이었다.

Magazine
최신호 보기 호수별 보기

탐사보도의
후원자가 되어주세요

시사IN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