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텔라 아르투아, 3월 4일부터 29CM 통해 한정판 전용잔 판매... 수익금 전액 물 부족 지역 주민 지원

기업 PR webmaster@sisain.co.kr 2019년 03월 04일 월요일 제599호
댓글 0
벨기에 프리미엄 맥주 ‘스텔라 아르투아(Stella Artois)’가 전 세계 물 부족 국가를 돕기 위한 브랜드 한정판 전용잔을 판매한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특별 제작한 한정판 전용잔 ‘챌리스(Chalice)’를 3월 4일부터 온라인 편집숍 29CM (www.29cm.co.kr)를 통해 판매한다. 스텔라는 판매 수익금 전액을 Water.org에 기부, 식수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개발도상국 빈곤층에 지원할 예정이다. Water.org는 할리우드 스타 맷 데이먼(Matt Damon)이 개리 화이트(Gary White)와 공동설립한 비영리기관으로 세계 각국 물 부족 빈곤층을 위한 수도시설 설치 사업을 벌이고 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이번 캠페인을 위해 캄보디아, 우간다, 브라질 3개 국의 아티스트가 참여, 식수 문제에 대한 이야기를 그림으로 풀어낸 챌리스 전용잔을 특별 제작했다. 챌리스는 8,000원에 구입 가능하다. 스텔라 아르투아 브랜드 매니저는 “챌리스 1잔 가격이면, 물 부족 국가의 한 가정에 5년간 깨끗한 물을 제공할 수 있다”며 “전 세계 물 부족 지역을 돕는 착한 소비에 적극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캠페인 취지를 밝혔다.

<저작권자 ⓒ 시사IN (http://www.sisa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