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홈플러스 송년회 대신 전국 자원봉사 실시

ADVERTORIAL ADVERTORIAL@ADVERTORIAL.com 2018년 12월 31일 월요일 제590호
댓글 0
홈플러스는 임일순 사장을 비롯한 전국 점포 임직원들이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나눔플러스 박스’를 만들어 전달했다고  밝혔다.
 600개 나눔플러스 박스를 만들어 본사 인근 강서구 및 광명시 25개 지역아동센터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노현송 강서구청장, 고건상 강서희망나눔복지재단 이사장 등도함께참여해지역사회나눔의의미를더했다.

이 밖에도 각 점포 ‘나눔플러스 봉사단’ 임직원 2800여 명은 올 연말연시 지역 내 복지시설과 연계, 저소득층, 복지관, 위탁아동, 독거노인 등을 대상으로 김장김치 담그기, 연탄 배송, 반찬 배달, 무료 급식, 나들이 도우미, 집 수리 등의 봉사활동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회사 측은 영업규제, 소비침체 등으로 좋지 않은 경영 환경이지만 고객이 절실히 필요로 하는 도움과 혜택은 오히려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실제 홈플러스 사회공헌 시스템에 따르면 홈플러스 임직원들이 올 한 해 봉사활동에 쓴 시간은 연말 기준 지난해보다 소폭 늘어난 5만2000여 시간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홈플러스는 “연말 축제 분위기 속에 자칫 소외되기 쉬운 주변 이웃을 돌아보고 올 한 해 받은 사랑과 감사를 돌려 드리고자 나눔플러스 집중 기간을 갖고 있다”며 “연중 지속적으로 고객과 이웃의 필요를 돌보며 성장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시사IN (http://www.sisa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