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카드뉴스] 라오스 댐 붕괴 사고, 마을 현장을 가다

시사IN 편집국 webmaster@sisain.co.kr 2018년 11월 14일 수요일 제579호
댓글 0












세피안․세남노이 댐의 보조댐 ‘새들 D’. 중심부가 완저히 파괴됐다.

댐 사고의 최대 피해 지역인 타생짠 마을. 100여 가구가 살았던 마을은 완전히 사라졌다.

사남사이 대피소의 모습. 최대 피해 지역 마을 중 하나인 반마이 마을 사람들이 생활하고 있다.

사남사이 대피소에 머물고 있는 힌랏 마을 주민들.

캅 씨는 댐 사고로 아내와 두 살, 세 살배기 아이를 잃었다.

반마이 마을 주민들이 생활용품을 실어 나오고 있다.

타생짠 마을을 뒤덮은 거대한 진흙더미.






<저작권자 ⓒ 시사IN (http://www.sisa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