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잠들지 못하는 5월 영령을 찾아서

조남진 기자 chanmool@sisain.co.kr 2017년 11월 27일 월요일 제531호
댓글 0
ⓒ시사IN 조남진

찾지 못했다. 1980년 5·18 광주민주화운동 희생자들의 암매장지로 추정된 옛 광주교도소 부지 북쪽 담장 주변에 대한 1차 발굴 작업이 성과 없이 끝났다. 옛 광주교도소는 5·18 당시 3공수여단 등 계엄군 주둔지였다. 11월10일 5·18 기념재단은 당시 계엄군 지휘관이었던 김 아무개 소령이 작성한 약도와 진술조서, 시민 제보 등을 바탕으로 발굴 조사를 벌였으나 암매장 흔적을 발견할 수 없었다고 밝혔다. 5·18 기념재단은 11월15일부터 2차 발굴 작업을 벌인다.

<저작권자 ⓒ 시사IN (http://www.sisa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