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비맥주, 도로교통공단과 ‘책임 있는 음주문화’ 캠페인

‘음주운전 단속 경찰관 공로 시상식’ 공동 개최…일선 경찰서 격려 방문도

ADVERTORIAL webmaster@sisain.kr 2016년 12월 19일 월요일 제484호
댓글 0

오비맥주(대표 김도훈)는 도로교통공단과 함께하는 ‘범국민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을 본격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오비맥주는 우선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음주운전 폐해 줄이기에 앞장서고 있는 경찰관들을 격려하기 위해 음주운전 단속 유공자 표창을 제정하기로 했다. 제1회 시상식은 내년 1월 중순 강원도 원주시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신용선) 본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시상식에서는 전국에서 음주운전 예방에 기여한 단속 경찰관 15명을 선정, 표창과 시상금을 수여한다.


오비맥주는 또 음주운전 사고가 잦은 연말연시를 맞아 일선 경찰서 릴레이 격려 방문도 추진한다. 오비맥주 임직원들은 14일 저녁 도로교통공단 관계자들과 함께 서울 강남경찰서를 찾아 위문품을 전달하고 단속 경찰관들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도로교통공단의 최근 5년간 음주운전 교통사고 현황 분석 결과에 따르면 서울 시내 전체 중 음주운전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한 지역이 강남구로 나타나 1차 방문지로 선정됐다.

오비맥주는 안전사고 위험이 큰 야간 음주운전 단속의 고충 등 현장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음주운전 단속 경찰관 지원 프로그램을 모색하고 도로교통공단과의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오비맥주는 지난 10월 도로교통공단과 업무협약(MOU)을 체결, 음주운전의 위험에 대한 국민적 경각심을 높여 사고로 인한 사회적 손실을 줄이고자 다양한 음주운전 예방 프로그램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저작권자 ⓒ 시사IN (http://www.sisa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